티스토리 뷰

토지의 대부분이 축산업에 이용되는 호주에서는 목초지에서 가축을 효율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한 이슈 중 하나입니다. 최근 Australian Centre for Field Robotics 연구소에서는 개발 중인 카우보이 로봇” SwagBot의 시험운행 영상을 공개하였습니다.

 

SwagBot은 어떤 지형에서도 이동 가능한 로봇 플랫폼으로 다양한 호주의 목초지 환경을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게 개발되었습니다. 로봇은 땅에 널브러진 나뭇가지와 바위들, 나무 뿌리들을 쉽게 넘고 개울이나 습지도 쉽게 통과하기 위해 큰 바퀴들과 높은 본체를 가졌습니다. 로봇의 네 바퀴는 모두 독립적인 모터에 의해 구동하고 독립적인 서스펜션 장치를 갖췄습니다. 로봇의 본체에는 카메라가 내장되어 있어 주변 환경과 감시할 가축들을 인지하는 데에 사용됩니다. 또한 본체의 등은 로봇과 연동할 수 있는 드론의 발사대로도 사용됩니다.

 



이 로봇은 궁극적으로 기존에 카우보이들이 해왔던 역할을 대체하는 것을 목표로 개발되고 있습니다. 가축들을 감시하는 것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형을 자유롭게 넘나들며 침입성 식물들을 저지하고, 목장의 울타리들을 점검하고, 장작 등의 화물을 운반하는 등 단순히 모바일 로봇의 개념을 넘어서 여러 역할을 할 수 있는 로봇 플랫폼으로 개발될 예정입니다. 프로젝트 리더 Salah Sukkarieh 에 따르면 아직까지는 원격으로 조종되고 있지만 내년에 충돌 방지 시스템, 화물 자동 운반 기능, 제초 기능, 동물 탑지 및 감지 기능을 갖추는 것을 시작으로 점점 더 다양한 기능을 갖출 것이라고 합니다.


로보틱스 기술의 발전에 따라 다양한 형태의 상업로봇이 주변에 점점 더 자주 등장하고 있습니다. 특히 과거에는 최첨단 로봇 기술을 보여주기엔 충분하지만 실용성을 갖추지 못한 로봇이 대부분이었지만, 요즘 SwagBot과 같이 특정한 실용적인 용도에 잘 부합하는 로봇이 점점 더 많이 등장하고 있습니다. SwagBot이 완전히 개발된 후 목장의 카우보이를 잘 대체할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할 것 같습니다. 


 




참고기사

 

Swagbot will autonomously roll them little dogies along rough Australian ranchlands




에티 페이스북 페이지를 통해 다른 에티의 소식도 받아보세요.

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
신고
댓글
댓글쓰기 폼